NGC 2392: 두개의 껍질로 싸인 행성상 성운 (NGC 2392: Double-Shelled Planetary Nebula)

NGC 2392: 두개의 껍질로 싸인 행성상 성운 (NGC 2392: Double-Shelled Planetary Nebula)

0 162
Image Credit: NASAESAHubbleChandraProcessing & LicenseJudy Schmidt

누군가에네, 이 거대한 성운은 파카 후드를 입은 사람의 얼굴처럼 보일 것이다. 1787년 천문학자 윌리엄 허셜은 이 독특하게 생긴 행성상 성운 NGC 2392을 발견했다. 더 최근에 허블 우주 망원경은 가시광 빛으로, 찬드라 X선 망원경은 X선으로 이 성운의 모습을 찍었다. 가시광과 X선 영상을 합친 위 사진에서 중심의 뜨거운 가스에 의해 방출되는 X선은 분홍색으로 표현되었다. 이 성운이 보여주는 복잡한 가스 구름들은 아직 수수께끼로 남아있다.NGC 2392는 두 겹의 껍질을 갖고 있는 행성상 성운으로, 겨우 10,000 년 전 태양과 같은 별이 외곽 가스 층을 불어내면서 만들어졌다. 이 외곽의 껍질은 독특한 수 광년 길이의 주황빛 필라멘트를 갖고 있다. 안쪽의 필라멘트는 중심 별에서 나오는 강한 항성풍 입자의 모습을 보여준다. NGC 2392 성운은 약 1/3 광년 크기로 펼쳐져 있으며 우리은하 안에 쌍둥이자리 방향으로 약 3,000 광년 거리에 떨어져있다. 

Explanation: To some, this huge nebula resembles a person’s head surrounded by a parka hood. In 1787, astronomer William Herschel discovered this unusual planetary nebula: NGC 2392. More recently, the Hubble Space Telescope imaged the nebula in visible light, while the nebula was also imaged in X-rays by the Chandra X-ray Observatory. The featured combined visible-X ray image, shows X-rays emitted by central hot gas in pink. The nebula displays gas clouds so complex they are not fully understoodNGC 2392 is a double-shelled planetary nebula, with the more distant gas having composed the outer layers of a Sun-like star only 10,000 years ago. The outer shell contains unusual light-year long orange filaments. The inner filaments visible are being ejected by strong wind of particles from the central star. The NGC 2392 Nebula spans about 1/3 of a light year and lies in our Milky Way Galaxy, about 3,000 light years distant, toward the constellation of the Twins (Gemini).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