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C 3521: 거품 속의 은하(NGC 3521: Galaxy in a Bubble)

NGC 3521: 거품 속의 은하(NGC 3521: Galaxy in a Bubble)

0 288
Image Credit & CopyrightAcquisition – Eric BensonProcessing – Dietmar Hager

아름다운 나선 은하 NGC 3521는 사자자리 방향으로 겨우 3500만 광년 거리에 떨어져있다. 행성 지구의 하늘에서 상대적으로 밝은 NGC 3521는 작은 망원경으로도 쉽게 볼 수 있지만 다른 사자자리 나선 은하들 M66과 M65와 마찬가지로 아마추어 촬영가들이 놓치기 쉬운 대상이다. 하지만 이 알록달록한 우주의 초상화 속 장면이라면 놓치기 어려울 것이다. 50,000 광년 크기로 펼쳐진 이 은하는 독특한 얼룩지고 불규칙한 나선팔을 따라 먼지, 분홍색 별 탄생 지역 그리고 어리고 푸른 별들의 성단 이어진 모습을 하고 있다. 놀랍게도 이 사진 속 NGC 3521가 거대한 거품 모양의 껍질 구조 안에 에워싸여있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 이 껍질은 조석 잔해로 NGC 3521가 아주 먼 과거 병합을 하면서 부서진 위성 은하들이 남긴 별 흐름이다. 

Explanation: Gorgeous spiral galaxy NGC 3521 is a mere 35 million light-years away, toward the constellation Leo. Relatively bright in planet Earth’s sky, NGC 3521 is easily visible in small telescopes but often overlooked by amateur imagers in favor of other Leo spiral galaxies, like M66 and M65. It’s hard to overlook in this colorful cosmic portrait, though. Spanning some 50,000 light-years the galaxy sports characteristic patchy, irregular spiral arms laced with dust, pink star forming regions, and clusters of young, blue stars. Remarkably, this deep image also finds NGC 3521 embedded in gigantic bubble-like shells. The shells are likely tidal debris, streams of stars torn from satellite galaxies that have undergone mergers with NGC 3521 in the distant past.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