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C 6357: 랍스터 성운(NGC 6357: The Lobster Nebula)

NGC 6357: 랍스터 성운(NGC 6357: The Lobster Nebula)

0 101
Image Credit: CTIO/NOIRLab/DOE/NSF/AURA; Processing: T. A. Rector (U. Alaska Anchorage/NSF’s NOIRLab), J. Miller (Gemini Obs./NSF’s NOIRLab), M. Zamani & D. de Martin (NSF’s NOIRLab)

왜 랍스터 성운은 지금까지 알려진 가장 무거운 별이 태어나고 있을까? 아무도 확실치 않다. NGC 6357로 불리는 랍스터 성운은 가운데 주변에 있는 산개 성단 피스미스 24를 품고 있으며 — 이 곳은 이상하리만큼 밝고 무거운 별이 있는 곳이다. 이온화된 수소 가스에서 나오는 방출선으로 인해 별 탄생 지역 안쪽 부근은 전체적으로 붉게 빛난다. 이 사진에 담긴 성운 주변을 복잡한 가스 테피스트리어두운 먼지, 여전히 태어나고 있는 별들, 그리고 새롭게 태어난 들이 감싸고 있다. 이 복잡한 패턴은 성간 항성풍복사압자기장, 그리고 중력 사이의 복잡한 상호작용의 결과로 만들어졌다. 이것은 칠레에 있는 세로 톨롤로 인터-아메리칸 천문대에 있는 4m 블랑코 망원경에 있는 DOE의 암흑 에너지 카메라로 촬영한 사진이다. NGC 6357는 약 400 광년 크기로 펼쳐져있고 전갈자리 방향으로 8,000 광년 거리에 있다.

Explanation: Why is the Lobster Nebula forming some of the most massive stars known? No one is yet sure. Cataloged as NGC 6357, the Lobster Nebula houses the open star cluster Pismis 24 near its center — a home to unusually bright and massive stars. The overall red glow near the inner star forming region results from the emission of ionizedhydrogen gas. The surrounding nebula, featuredhere, holds a complex tapestry of gas, dark dust, stars still forming, and newly born stars. The intricate patterns are caused by complex interactions between interstellar windsradiation pressuresmagnetic fields, and gravity. The image was taken with DOE‘s Dark Energy Camera on the 4-meter Blanco Telescope at the Cerro Tololo Inter-American Observatory in Chile. NGC 6357 spans about 400 light years and lies about 8,000 light years away toward the constellation of the Scorpi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