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c6872_EsoSchmidt_2043

Image Credit: FORS Team, 8.2-meter VLT Antu, ESO; Processing & License: Judy Schmidt

어떻게 은하가 이렇게 길게 늘어질 수 있었을까? 700,000 광년이 넘는 길이로 펼쳐진 위의 은하는 가장 크게 찌그러진 막대 나선 은하 중의 하나로 NGC 6872 또는 콘도르 은하로 알려져있다. 이 은하의 쫙 펼쳐진 모습은 사진 중앙에 보이는 이보다 작은 은하 IC 4970와의 계속되는 충돌에 의해 만들어졌다. 사진에 담긴 왼쪽 위의 NGC 6872의 나선팔을 잘 들여다보면 아주 많은 수의 푸른 별 탄생 지역이 자리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지금 우리가 보고 있는 빛은 지금으로부터 약 3억년 전 공룡이 살던 시절에 출발한 빛이다. NGC 6872은 작은 망원경을 통해 별자리 공작새자리 방향에서 찾을 수 있다.

Explanation: What makes this spiral galaxy so long? Measuring over 700,000 light years across from top to bottom, NGC 6872, also known as the Condor galaxy, is one of the most elongated barred spiral galaxies known. The galaxy‘s protracted shape likely results from its continuing collision with the smaller galaxy IC 4970, visible just above center. Of particular interest is NGC 6872’s spiral arm on the upper left, as pictured here, which exhibits an unusually high amount of blue star forming regions. The light we see today left these colliding giants before the days of the dinosaurs, about 300 million years ago. NGC 6872 is visible with a small telescope toward the constellation of the Peacock (Pavo).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