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C 7129와 NGC 7142 (NGC 7129 and NGC 7142)

NGC 7129와 NGC 7142 (NGC 7129 and NGC 7142)

0 264

Image Credit & CopyrightSteve Cannistra (StarryWonders)

세페우스자리 방향을 보고 있는 이 광시야 망원경 사진은 눈으로 봤을 때 인접해있는 먼지로 자욱한 반사 성운 NGC 7129 (오른쪽)와 산개 성단 NGC 7142의 모습을 담고 있다. 이 둘은 하늘에서 겨우 1도 간격으로 떨어져 있지만 사실은 완전히 다른 거리에 떨어져 있다. 더 가까이에는 먼지로 자욱한 NGC 7129가 겨우 3,000 광년 거리에 있지만, 산개 성단 NGC 7142는 6,000 광년이 넘는 거리에 떨어져 있다. 사실 넓게 퍼져 뭉쳐있는 앞쪽의 먼지 구름은 NGC 7142의 빛에 의해 붉게 물든 지역으로 천문학자들이 성단을 연구하는 것을 복잡하게 만든다. NGC 7142는 나이 많은 산개 성단이지만, NGC 7129에 속한 밝은 별은 아마도 겨우 수 백 만 년 정도로 어릴 것이다. NGC 7129 주변의 인상적인 붉은 초승달 모양은 새롭게 태어난 별에서 방출되는 강력한 제트와 연관되어 있다.

Explanation: This wide-field telescopic image looks toward the constellation Cepheus and an intriguing visual pairing of dusty reflection nebula NGC 7129 (right) and open star cluster NGC 7142. The two appear separated by only half a degree on the sky, but they actually lie at quite different distances. In the foreground, dusty nebula NGC 7129 is about 3,000 light-years distant, while open cluster NGC 7142 is likely over 6,000 light-years away. In fact, pervasive and clumpy foreground dust clouds in this region redden the light from NGC 7142, complicating astronomical explorations of the cluster. Still, NGC 7142 is thought to be an older open star cluster, while the bright stars embedded in NGC 7129 are perhaps a few million years young. The telltale reddish crescent shapes around NGC 7129 are associated with energetic jets streaming away from newborn star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