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C 7635: 우주 바다의 거품 (NGC 7635: Bubble in a Cosmic Sea)

NGC 7635: 우주 바다의 거품 (NGC 7635: Bubble in a Cosmic Sea)

0 361

Image Credit & Copyright: Rolf Geissinger

별과 빛나는 가스의 우아한 우주의 바다를 떠다니는 거품 성운 또는 NGC 7635로도 불리는 천체가 이 사진 가운데 왼쪽에 담겼다. 고작 10 광년 너비로 펼쳐진 이 작은 거품 성운은 무거운 별에서 나오는 항성풍에 의해 만들어졌다. 복잡하게 얽힌 성간 가스와 먼지 구름이 11,000 광년 거리에서 발견되었으며, 세페우스자리와 카시오페이아자리의 가장자리에 자리하고 있다. 숨이 멎을 만큼 아름다운 모습의 산개 성단 M52 (왼쪽 아래)은 약 5,000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다. 거품 성운의 오른쪽 위에는 Sh2-157 또는 발톱 성운으로 불리는 발광 성운이 자리하고 있다. 47시간에 걸친 긴 협대역과 광대역 노출 촬영으로 얻은 이 사진은 하늘에서 약 3도 가량의 영역을 담고 있다. 이는 거품 성운의 거리에서 약 500 광년 너비에 해당한다.

Explanation: Adrift in a cosmic sea of stars and glowing gas the delicate, floating apparition left of center in this widefield view is cataloged as NGC 7635, the Bubble Nebula. A mere 10 light-years wide, the tiny Bubble Nebula was blown by the winds of a massive star. It lies within a larger complex of interstellar gas and dust clouds found about 11,000 light-years distant, straddling the boundary between the parental constellations Cepheus and Cassiopeia. Included in the breathtaking vista is open star cluster M52 (lower left), some 5,000 light-years away. Above and right of the Bubble Nebula is an emission region identified as Sh2-157, also known as the Claw Nebula. Constructed from 47 hours of narrow-band and broad-band exposures, this image spans about 3 degrees on the sky. That corresponds to a width of 500 light-years at the estimated distance of the Bubble Nebul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