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GC 7789: 캐롤라인의 장미 (NGC 7789: Caroline’s Rose)

NGC 7789: 캐롤라인의 장미 (NGC 7789: Caroline’s Rose)

0 511

Image Credit & CopyrightGuillaume Seigneure

우리은하에서 별들로 가득한 곳을 바라보면, 카시오페이아자리 방향으로 약 8,000 광년 거리에 성단 NGC 7789이 자리하고 있다, 18세기 말 먼 우주를 발견했던 천문학자 캐롤라인 루크레티아 허셜은 이 성단을 캐롤라인의 장미라고 이름을 붙였다. 작은 망원경으로 이 성단을 바라보면 별을 품고 있는 꽃처럼 보이는 모습을 볼 수 있다. 현재 이 성단은 16억 살 정도 나이로 추정되며, 이는 보통 산개 성단들의 나이에 해당한다. 이 성단의 모든 별들은 같은 시기에 태어났지만, 더 밝고 무거운 별은 더 빠르게 수소 연료를 핵에서 소진한다. 태양처럼 주계열성에서 진화한 별들은 이 사진 속에서 사랑스러운 노란 빛으로 빛나고 있는 적색 거성으로 진화하게 된다. 색과 밝기를 활용해 천문학자들은 이 성단의 별들의 질량과 가스를 구현할 수 있고, 주게열성을 벗어나 전환점에서 적색 거성으로 진화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50 광년이 넘는 크기로 펼쳐진 캐롤라인의 장미는 망원경으로 찍은 이 사진에서 (보름달의 크기와 비슷한) 0.5도 정도 크기로 보인다.

Explanation: Found among the rich starfields of the Milky Way, star cluster NGC 7789 lies about 8,000 light-years away toward the constellation Cassiopeia. A late 18th century deep sky discovery of astronomer Caroline Lucretia Herschel, the cluster is also known as Caroline’s Rose. Its flowery visual appearance in small telescopes is created by the cluster’s nestled complex of stars and voids. Now estimated to be 1.6 billion years young, the galactic or open cluster of stars also shows its age. All the stars in the cluster were likely born at the same time, but the brighter and more massive ones have more rapidly exhausted the hydrogen fuel in their cores. These have evolved from main sequence stars like the Sun into the many red giant stars shown with a yellowish cast in this lovely color composite. Using measured color and brightness, astronomers can model the mass and hence the age of the cluster stars just starting to “turn off” the main sequence and become red giants. Over 50 light-years across, Caroline’s Rose spans about half a degree (the angular size of the Moon) near the center of the wide-field telescopic imag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

comments powered by Disqus